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홍천 은행나무숲 : 은행잎이 노랗게 물드는 10월에만 개방되는 가을 명소 본문

국내여행지/명소

홍천 은행나무숲 : 은행잎이 노랗게 물드는 10월에만 개방되는 가을 명소

여행정보 넥스루비 2016.10.19 00:34

홍천 은행나무숲은 한 부부가 1985년부터 가꿔온 개인 소유지이다. 주인아저씨가 아픈 아내를 위해 4만㎡의 땅에 5미터 간격으로 은행나무를 심었는데, 그 은행나무들이 해를 거듭하며 자라나 수려한 숲을 이룬 것이다.

약 2,000그루의 은행나무가 심어져 있는 이곳은 은행잎이 노랗게 물드는 10월 중순에 절정을 이룬다고 한다. 숲에는 노란 은행나무 외에도 장독대, 그네, 배나무 등이 어울려 예쁜 정원을 이루고 있다. 주인은 가을의 장관을 많은 사람들과 공유하기 위해 2010년부터 1년 중 딱 10월에만 일반인들에게 개방하고 있다.

은행나무숲 아래로는 개천이 흐르는데 이것은 칡소폭포와 연결된 내린천 줄기이다. 칡소폭포는 산에서 내려오는 계곡물과 내린천이 만나는 곳으로 천연기념물 열목어의 서식지이기도 하다. 또 은행나무숲에서 차로 십 여분 들어가면 한국 명수(名水) 100선에 선정된 ‘삼봉약수’가 흐르는 ‘삼봉자연휴양림’이 있다. - blog.khnp.co.kr

사진 story.kakao.com/jkkim 김종관







0 Comments